이제 블로그도 어느정도 만들었고 누가 내 사이트에 들어오는 지 등을 분석할 수 있는

Google Analytics(a.k.a GA)를 적용해보자.

기존에 사용하던 티스토리는 플러그인 형식으로 지원하고 있다.

그러나 Jekyll의 기본적인 기능만 이용하면서 사용하려면 다음과 같이 하면 된다.

혹시 Google Analytics를 사용하지 않는다면

링크를 눌러

등록을 하자.

Google Analytics에 내 블로그를 등록하는 방법은

링크를 통해서 알아보자.

기본적으로 Google Analytics에 계정이 있고 사이트를 등록했다는 가정하에 진행한다.

Google Analytics의 관리탭에 보면

속성에서 본인의 사이트를 클릭하여

속성 설정을 들어가자.

조금만 내려보면 추적 ID라는 카테고리와 함께 일종의 ID가 있다.

그리고 Jekyll의 설정파일인 _config.yml을 텍스트 에디터 혹은 VIM으로 열자.

열었다면 아래와 같이 입력하고 저장한다.

google_analytics:
  ua: '추적ID'

Google AnalyticsHTMLtag 중에 head에 넣는 것을 권장한다고 한다.

그럼 head가 있는 layout 혹은 include 파일을 연다.

그리고 Google Analytics에 보면 추적 정보 -> 추적 코드에 보면 스크립트가 있다.

이것을 그대로 복사해서 /_include 안에 넣는다.

필자같은 경우는 google_analytics.html이라고 생성하여

해당 스크립트를 집어넣었다.

그리고 스크립트부분에서

ga('create', '추적ID', 'auto');

를 아래처럼 변경했다.

ga('create', 'site.google_analytics.ua', 'auto');

이렇게 하면 설정에 있는 google_analyticsua에 저장한 추적ID가 들어가기 때문이다.

그리고 site.google_analytics.ua 이 변수를 {} 두개로 감쌌다. 랜더링이 자꾸 되어서 불가피하게

자 그럼 설정은 되었고

만든 google_analytics.html 파일을 include를 해야 할 것이 아닌가?

default역할을 하는 layout이 있을 것이다.

필자같은 경우는 /_layout/default.html이 이 역할을 수행한다.

거기에

 <head> </head>

head 태그 사이에 넣으면 된다.

if site.google_analytics
  include google_analytics
endif

이런식으로 넣으면 된다.

물론 이것은 이것을 랜더링할 수 있게 {\%\%}로 감싸야 한다.

여기에서 \은 escape처리를 위해 입력한 것이니 실제로 넣을때는 빼야된다

자 그러면 Google Analytics 설정이 끝났다.